와리가리도 정도껏 해라

도대체 어떻게 된 것인지 알수가 없다. 이제 와리가리도 정도껏 해라. 포기하려고 했더니 다시 돌아왔구나. 하기사 딱히 할 것도 없기 때문에 이거라도 물고 뜯고 맛봐야지 어떡하겠냐? 항상 빈자리가 있으면 채워지기 마련인데 문제는 시간이 얼마나 걸리느냐이다. 최대한 손실을 줄이기 위해서는 시간을 단축시키는 노력을 해야하는데 그러기 위해서는 일반적인 방법을 이용하면 안된다.


폭발적인 추진력으로 한꺼번에 투입해야하기 때문에 집중력이 필요하다. 그러나 한 번도 이를 실행해 본 적이 없기 때문에 막연한 생각일 것 같지만, 된다는 확신은 있다. 이미 큰 뼈대를 세워 놨기 때문에 거기에 대한 살을 붙이고 꾸미기만 하면 되는 것이다. 그러니까 와리가리도 정도껏 해라. 내가 정진할 수 있도록 조금이라도 도움을 줘야 하지 않겠냐?